menu
서현진 사과… 장례식 셀카 논란
연예 연예일반

서현진 사과… 장례식 셀카 논란

서현진(출처: 서현진 인스타그램)
서현진(출처: 서현진 인스타그램)

서현진 사과… 장례식 셀카 논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방송인 서현진이 사과했다.

서현진은 6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부터 많은 분들께 불편함을 드렸다. 경솔하게 행동했던 점 죄송하고 부끄럽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앞으로 말과 행동에 더 신중을 기하고 남의 아픔을 함께 깊이 공감하는 성숙한 사람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다시 한 번 나로 인해 불편하셨던 분들과 유족 모두에게 사과의 말씀 전한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서현진은 “나 장례식장 간다. 그런데 머리가 너무 마음에 들어서 아직 출발도 안하고 셀카. 육아. 셀피. 단발컷. 단발스타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일각 네티즌은 유족을 배려하지 못한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다음은 서현진 사과글 전문

안녕하세요 서현진입니다.

어제 제 피드가 기사화 되어 아침부터 많은 분들께 불편함을 드렸습니다.

경솔하게 행동했던 점 죄송하고 부끄럽습니다.

앞으로 말과 행동에 더 신중을 기하고 남의 아픔을 함께 깊이 공감하는 성숙한 사람으로 거듭나겠습니다.

다시 한번 저로 인해 불편하셨던 분들과 유족 모두에게 사과의 말씀 전합니다.

늘 제게 고마우신 분, 레미지오 신부님의 부친께서 영면하시기를 빕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