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인간존엄성학회 교수 “평화 이루기 위해 역사·문화 알아야”
전체연재 천지일보 토론·포럼

[천지일보 뉴욕 종교포럼] 인간존엄성학회 교수 “평화 이루기 위해 역사·문화 알아야”

▲ 에블린 린드너 인간존엄성학회 교수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뉴욕=송태복·손성환 기자] 지난 15일 미국 뉴욕 유엔처치센터에서 천지일보 주최로 글로벌 종교지도자 컨퍼런스가 진행됐다. 유엔 종교기구 대표 20여 명을 비롯해 40여 명의 각 분야 전문가가 참석했다.

컨퍼런스 개막식은 천지일보가 지난 5월 진행한 ‘스마트세계평화포럼2013’ 영상 상영과 기조발제로 진행됐으며 이어진 본 행사에는 총 6명의 발제자가 나서 ▲Part1 : 우리가 물려줘야 할 유산- 세계평화와 전쟁종식 ▲Part2 : 인류 평화를 위한 한 세상, 한 마음 등을 세부 주제로 평화와 전쟁종식에 관한 다양한 생각과 경험을 발표했다.

이날 마지막 발제자로 나선 에블린 린드너(Evelin Lindner) 인간존엄성학회(Human Dignity Humiliation Studies) 교수는 “평화를 이루기 위해서는 인류의 역사와 문화를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는 종교를 특화시킨 천지일보가 ‘종교 간 화합과 상생’을 실현하기 위해 해마다 진행한 종교포럼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