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고려대 경영전문대학원 ‘2013년 Power MBA Job Fair’ 개최
사회 교육·캠퍼스

고려대 경영전문대학원 ‘2013년 Power MBA Job Fair’ 개최


한국형 MBA 정착‧발전 위해 2010년부터 공동개최 주관
연세대·서울대·카이스트 공동 주최로 기업의 적극적 참여 이끌어내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한국형 MBA 인재 선발을 필요로 하는 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5일 고려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원장 이두희)은 고려대 LG-POSCO경영관 안영일 홀에서 ‘2013년 Power MBA Job Fair’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형 MBA 인재 선발을 원하는 기업들이 모인 취업박람회로 고려대 연세대 서울대 카이스트가 공동 주최했다.

행사에는 참가대학 MBA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 등 200여 명이 방문했으며, 총 11개의 국내외 대기업이 참여해 채용상담과 1:1 현장면접을 실시했다.

참여한 대기업은 ▲현대자동차 ▲현대 다이모스 ▲한국IBM ▲HMC투자증권 ▲삼성전자 ▲삼성물산 ▲CJ그룹 ▲CJ푸드빌 ▲OCI 주식회사 ▲Elio & Company ▲Job Tessio Inc. 등이다.

또한 참가신청을 한 학생 전원의 Resume Book을 국내외 400여 개 기업에 전달해 보다 많은 인재들이 취업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기회를 마련했다.

지난해 취업박람회를 통해 컨설팅회사에 입사한 권선병(고려대 F-MBA 11) 씨는 “평소에 관심 있던 기업뿐만 아니라 새로운 기업들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매우 유익한 행사였다”며 “실제로도 많은 선배와 동기들이 행사를 통해 원하는 회사에 취업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고려대 경영전문대학원 이두희 원장은 “이번 행사가 학생에게는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기업과 학교는 우수 인재 채용과 한국형 MBA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알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고려대 경영전문대학원은 한국형 MBA의 정착과 발전을 위해 지난 2010년부터 국내 주요 대학들의 협력방안을 제안해 주도적으로 공동개최를 주관해 왔다. 이 행사는 MBA를 별도로 채용하는 경우가 국내 취업 시장에 많지 않다는 점을 고려해 학교는 한국형 MBA와 인재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학생들은 국내 유수 기업 취업의 기회를 잡고, 기업은 우수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마련하고 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