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李대통령 내곡동 사저, 재검토 생각 있다”
홍준표 “李대통령 내곡동 사저, 재검토 생각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한나라당 홍준표 대표가 이명박 대통령 내곡동 사저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 재검토할 의사가 있음을 내비쳤다.

15일 황천모 당 부대변인에 따르면 홍 대표는 이날 충주시장 재보선 지원유세를 위해 풍물 시장을 돌며 유세를 편 자리에서 “최근 당이 주도해서 모든 정책을 이끌고 있다”며 “청와대 사저 논란도 당에서는 재검토해야겠다는 생각”이라고 전했다.

이어 홍 대표는 “사저 논란도 참모의 잘못에서 비롯됐기 때문에 대통령이 귀국하면 만나서 깨끗하게 정리하겠다. 참모들의 실수는 더 이상 없도록 하겠다”고도 밝혔다. 

이와 함께 홍 대표는 시민을 향해 한나라당 이종배 의원을 지지해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박근혜 전 대표는 이 정부 출범 후 한 번도 선거 지원에 나온 적이 없지만 이번에는 친이·친박없이 모두 하나가 돼서 재보선에 임하고 있다”며 “다음 주에는 아마 박 전 대표도 와서 이 후보를 뽑아달라 호소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홍 대표는 이날 서산 동부시장 일대를 돌며 당진-대전 간 고속도로를 대산읍까지 연장하는 공사가 조기 착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희 2011-10-16 15:18:19
그러게요~! 대통령이 깨끗해야 국회의원들도 깨끗해지겠지요~! 하지만 털어서 먼지 안 나는 사람 있나 싶네요

백미나 2011-10-15 21:09:42
당연히 재 검토하는 것이 맞습니다. 아무리 나라의 대통령이지라도 비리가 있다면 조사를 해야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