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오피니언 > 투고·기고
[서정문학 詩향] 빛이여 희망이여 - 연선화
뉴스천지  |  newscj@newscj.com
2011.08.15 09:22:44    
   
▲ 연선화
어둑한 원흉(元兇)의 그림자
야멸찬 질풍에 비루해진 산천초목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절규하던 시인의
몸부림 속에 들끓던 젊은 피는 자유를 갈망하고

염원의 소리
하늘이 열리고 땅이 솟았다
어둠의 그늘이 걷히고 빛을 되찾던 날
응어리진 겨레의 뜨거운 가슴이 용솟음치며
봇물처럼 터져 나온 환호의 흰 물결을 타고
태극기 펄럭이며 자유를 외치던 함성이
하늘에 닿던 날

먹구름 거친 태양은 더욱 찬란하다는 것을
질풍경초(疾風勁草)의 푸르름이
대한의 젖줄을 타고 찬란한 봄빛으로 푸르게 밀려오는
빛이고 희망이어라
   

아, 민족의 혼불이여
겨레의 푸른정기가 한반도를 뛰어넘어
세계를 밝히는 희망의 등불이 되리라.


-연선화 시인 약력-
서정문학 시부분 신인상 수상
한국서정문학 작가협회회원
한국서정문학 시낭송협회회원
(주)효성산업개발 근무

-시평-
시평을 쓰기 위해 이 작품을 크게 소리 내어 읽었는데 세 번, 네 번, 횟수가 더할수록 행간에 숨겨진 시인의 조국 사랑이 강하게 들어있음을 발견하였다. 이 작품은 가슴에서 치솟는 정신과 영혼의 시요, 마음에 끊임없이 흐르는 역사의 시다. 또한 <빛이여 희망이여>는 험난한 일제 치하에서 벗어나 광복을 맞이한 우리 조국의 아픈 역사와 미래의 희망 그리고, 자유의 노래를 <먹구름 거친 태양은 더욱 찬란하다는 것을/질풍경초(疾風勁草)의 푸르름이/대한의 젖줄을 타고 찬란한 봄빛으로 푸르게 밀려오는> 등과 같이 여성 시인의 섬세함과 감수성으로 표현하였다. 일제 식민지 36년간의 암흑기와 조국의 광복 등 지난 상처와 고난의 과정을 어둠의 그늘이 걷히고 빛을 되찾던 날로 승화시켰다. 연과 연이 하나로 엮어져 있어 시인의 다른 작품과 마찬가지로 작가들의 주목을 받기에 충분하다. 부드러움과 긍정의 아름다움으로 세상의 삶을 표현하는 연선화 시인의 문학적 도정이 밝다. (최주식 시인)

[관련기사]

뉴스천지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만국회의] ①3일간의 역사(役事)… 지구촌 ‘평화의 새 세계’ 문 열어

“지구촌 가족 여러분, 정말 기뻐하십시오. 고통과 죽음, 환란과 분쟁만이 있었던 세상이지만 이제는 평화를 위해서 종교인이
 

칼빈 장로교 ‘마녀사냥 역사’ 감추고 한국서만 ‘기세등등’

한국교회 어딜 가나 간판에는 ‘~장로회’라는 이름이 걸려있다. 장로교 간판이 아니면 이상한 교회로 오해할 정도다. 한국에서 장로교의 유세는 대단하다. 2014년 현재 개신교 연합단체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전체기사의견(2)
뿌꾸
2011-08-23 10:56:1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우리나라는 나라를 위해 기꺼이 목숨
우리나라는 나라를 위해 기꺼이 목숨 바치는 애국자도 많고, 민족정신이 남다르고, 많은 핍박과 고초를 견뎌낸 혼이 있는 민족이죠. 한국인으로 태어난 것이 자랑스럽습니다.
해바라기
2011-08-23 10:53:18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광복을 간절히 염원하던 조상들의 숨결
광복을 간절히 염원하던 조상들의 숨결이 느껴지네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2)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김광현 깜짝 결혼 발표 “12월 결혼… 아내와 함께 미국 行”

김광현 깜짝 결혼 발표 “12월 결혼… 아내와 함께 미국 行”

김광현 깜짝 결혼 발표. 야구선수 김광현이 깜짝 결혼 발표를 했다.김광현은 지난 29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진출 추진 기자회견 자리에서 “오는 12월 결혼할 예정이다. 아내 될 사람과 같이 미국을 갈 것 같다”고 말했다.이어 김광현은 “잘 살겠다. 가장이란 책임감이 생겼지만
한중 기업인 친선골프대회

한중 기업인 친선골프대회

한중수교 24주년을 맞아 한중 양국의 기업인이 참여한 제10회 한중 친선골프대회가 24일 경기도 가평군 설악면에 있는 아난티 골프장에서 열렸다.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신경숙 회장)가 주최하고 주한중국기업인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중국은행, 교통은행, 남방항공, CCTV, 중국국제방송, 신흥항공 등이 중국선수로 참가했다.8개 팀, 총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0월 31일자[천지만평] 2014년 10월 29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