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오피니언 > 투고·기고
[서정문학 詩향] 뜨거움의 진실- 박남근
뉴스천지  |  newscj@newscj.com
2011.08.01 15:18:52    
   
▲ 박남근
어둠을 차다고 했는가
밤하늘에 가득한 별은 어둠이 잉태한 것이고
그 빛나는 별이 얼마나 뜨거운 것인가를 우리는 생각해보았는지
사람들이 얼음이라고 하는 별을 나는 열정이라 말한다.

가을 풀을 뜯어먹고 사는 벌레들의 노랫소리가 가득한 밤
초행길을 너덜대는 승용차 한 대가 스물스물 비탈길을 오른다
홀로 살아가는 외딴집은 불 꺼진 공포의성이다
뜰 밑은 처녀별자리가 떨어져 패인 계곡이
뜨거운 교성을 말려주며 쉴 새 없이 소리를 지른다

너는 별 나는 화살
   
별에 과녁을 맞히기엔 수많은 시일이 흘렀을 수도,
별이 화살촉을 향해 날아와 순식간에 박혔을지도,
타인이 모르는 비밀스런 암호를 나는 알고 있다
타닥타닥 폐목이 불타는 마당 귀퉁이에서 벌써 죽어있는
육식이 지글거리고
고기 탄 냄새가 불씨들과 반짝거리며 올라간다

저기 별자리가 만들어놓은 계곡에서
끝없이 뜨거운 물길이 쏟아진다
별자리를 알아볼 수 없이 박힌 수많은 별들이
녹아떨어지나보다


-약력-

(사)한국인장업연햠회 송파지구 회장
문정동 은비안경원
귀금속프렌차이즈 이브골드 본부장
서정문학 제8기 詩부문 신인문학상 수상

-시평-
박남근 시인의 시에서 맛볼 수 있는 것은 행간마다 숨겨진 긴장감일 것이다. 시를 이루고 있는 여러 구성, 즉 시어, 문장, 이미지 등이 있는 듯 없는 듯 대립적인 구성 요소로서 자리잡고 있다. 따라서 박남근 시인의 시는 다양한 의미의 구성체를 지니고 있으며, 제대로 된 정시(正詩)의 길을 가고 있다는 생각이다. 소개되는 시 <뜨거운 진실>은 전체적으로 20행의 시다. 그러나 20연으로 이루어진 단행시라 할만큼 유연하다. ‘어둠을 차다고 했는가… 중략… 가을 풀을 뜯어먹고 사는 벌레들의 노랫소리가 가득한 밤… 중략 … 너는 별 나는 화살… 중략… 별자리를 알아볼 수 없이 박힌 수많은 별들이/녹아떨어지나보다’에 이르기까지 뜨거운 열정과 뜨거운 교성과 뜨거운 불씨와 뜨거운 물길이 쏟아지고 녹아떨어져 뜨거운 진실이 된다. 인간 삶의 실상을 예리하게 꿰뚫은 한 편의 시를 감상함도 기쁨이다.
(최주식 시인)

[관련기사]

뉴스천지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12월에 한국전쟁?

“12월 한반도에 제2의 한국전쟁이 일어날 것입니다. 회개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징계하실 것입니다.” 일부 개신교인들이 계시를 받았다며 한반도 전쟁설을 퍼뜨려 대한민국이 홍역을 치르고 있다. 12월 한국전쟁을 예
 

차가 ‘쾅!’…무방비

우리 주변에는 문화재가 많다. 조금만 관심을 가지면 심지어 집과 가까운 곳에서도 소중한 우리나라 문화재를 쉽게 볼 수 있다. 하지만 도시 개발과 도로 확장 등으로 많은 문화재가 매순간 위험에 노출돼 있는 것이 현실이다. 최근 도로와 인접한 보물 제177호 사직단 대문의 일부가 교통사고로 인해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호서대 학점은행제 및 엘리트 야구선수 모집

향후 4개 독립구단 운영 계획. 호서...
리우 올림픽 마스코트 공개…  이름은 온라인 설문조사로 선정

리우 올림픽 마스코트 공개… 이름은 온라인 설문조사로 선정

리우 올림픽 마스코트가 공개돼 화제다. 지난 23일(현지시각) 브라질에서 개최되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하계 올림픽의 마스코트와 패럴림픽(장애인올림픽) 마스코트가 공개됐다. 올림픽 마스코트는 노란색 동물을 형상화하고 패럴림픽 마스코트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1월 28일자[천지만평] 2014년 11월 26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