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백신 접종 지연에 델타 이어 치명적 새 변이 우려”
“전 세계 백신 접종 지연에 델타 이어 치명적 새 변이 우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델타 바이러스 변이 (PG)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델타 바이러스 변이 (PG)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바이러스 손쉽게 퍼지는 상황에서 변이 발생 확률 높아

CDC "현재 백신 효과 없을 수도"…전문가 "새로 접종해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델타 변이에 이어 보다 전파력이 강하고 치명적인 새 변이가 출현할 우려가 과학자들 사이에서 커지고 있다고 더힐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과 달리 아직 전 세계 많은 지역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부진한 상황에서 바이러스가 변이로 발전할 가능성이 커진다는 지적이다.

이에 따라 전문가들은 더 많은 사람에게 백신을 접종하지 않으면 델타 변이보다 더 무서운 새 변이가 출현할 것으로 전망했다.

로셸 월렌스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 역시 이번 주 감염률이 높은 지역의 공공장소 실내에서는 다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지침을 변경하면서 이같은 우려를 나타냈다.

월렌스키 국장은 현재의 코로나19 백신이 효과가 없는 변이의 출현 가능성에 대해 공중보건 전문가들이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 당장은 다행스럽지만 그런 상황은 아니다"라면서 "우리를 사망이나 중증으로 나아가지 않도록 백신이 잘 듣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큰 우려는 다음에 출현할 수도 있는 변이"라며 "이는 백신을 헛되게 할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존스홉킨스 블룸버그 보건학교의 앤드루 페코츠 교수는 "언제 이런 변이가 발생할지 예측하기는 매우 어렵다"면서도, 바이러스가 손쉽게 퍼질 수 있는 지역에서 유전물질이 변형될 가능성이 커진다고 설명했다.

그는 "전 세계 어느 지역에서도 바이러스가 손쉽게 복제하는 것을 막지 못한다면 변이 발생 확률이 높아질 것"이라고 지적했다.

밴더빌트대 의료센터의 윌리엄 샤프너 교수는 지금 개발된 백신이 효과가 없는 변이의 출현은 엄청나게 심각한 문제를 야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새 변이에 대응하는 백신을 만들어야 하는데 그것 자체는 어렵지 않다. 한두 달이면 가능할 것"이라면서 "문제는 새 백신을 다시 모두에게 접종해야 한다는 점이다. 우리는 처음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전 세계 인구 중 14.2%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전 세계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기 위해 수백만 도스의 백신을 해외에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서울=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