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민족종교
천도교 연원회·종의원 합동회의, 종무원장에 이범창 인준
이길상 기자  |  bohwa@newscj.com
2011.07.15 21:44:01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천도교 이범창 종무원장이  “교헌과 규정과 절차에 따라 지공무사하게 종무행정을 수행하겠다”고 다짐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각 기관, 모든 동덕들과 화합하며 화해‧협력에 힘 쏟을 것”

[천지일보=이길상 기자] 천도교 종무원장에 이범창 전 의창수도원 원장이 인준됐다.

천도교중앙총부는 15일 중앙대교당에서 연원회‧종의원 합동회의를 개최하고 이창번 전 종무원장의 사퇴로 공석이 된 종무원장을 인준했다. 합동회의는 총 회원재적 74명 중 54명이 참석해 성원이 됐다.

이날 회의에서 종무원장 인준은 표결 처리됐다. 투표에서 찬성 39표, 반대 14표, 무효 1표로 투표참석자의 과반수가 넘는 찬성표가 나와 천도교의 규정에 따라 이범창 전 의창수도원장이 종무원장으로 인준됐다. 이로써 이범창 종무원장은 2013년 3월까지 교회 행정 전반을 총괄하게 됐다.

천도교의 교헌에는 종무원장 유고시 교령이 종무원장을 지명하고 대회나 연원회‧종의원 합동회의에서 인준하게 돼 있다.

임운길 천도교 교령은 이범창 전 의창수도원 원장을 종무원장으로 지명한 이유에 대해 “이범창 동덕은 진실과 능력을 겸비한 인격을 갖춘 모든 면에서 모범이 되는 사람”이라며 “의창수도원장으로 재직 시 수도원을 찾아오는 모든 사람들을 친절하게 맞이하고 천도교를 널리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천도교 중진‧교역자들에 의견을 수렴해 보니 이범창 동덕에 대한 여론이 좋았고 종무원장으로 적임자라는 평가를 많이 받았다”며 “앞으로 종무원장 직무를 충실히 잘 수행해나갈 것으로 확신하다”고 말했다.

이범창 종무원장은 “나 자신이 많이 부족하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 그래서 더욱더 소통하고 각 기관과 모든 동덕들과 화합하며 화해와 협력에 힘을 쏟겠다”며 “교단 안의 작은 소리도 크게 듣겠으며 교헌과 규정과 절차에 따라 지공무사하게 종무행정을 수행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어떻게 하는 것이 교단의 발전을 위하고 한울님과 스승님 앞에 부끄럽지 않는 것인가를 늘 고민하면서 업무를 해 나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덧붙여 “총부가 변해야 한다는 말을 많이 듣고 있다”며 “새로운 안목과 시각으로 바꿔야 할 것들은 찾아 개선하고 보완할 것은 보완하며 하나 하나 고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신천지 이만희 대표

“CBS 큰 실수했다. 즉각 대국민 사과하라”
 

현대해상 묻지마 甲질

[단독] 車부품대리점 속수무책 ‘피눈물’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가 지난 18일 경기 시흥시체육관에서 열린 ‘제5회 국민생활체육 시흥시 연합회장배 줄다리기 대회’에서 혼성부문 우승을 차지했다.지난 11일 충남당진에서 열린 ‘기지시 전국 줄다리기대회’에서도 신인팀으로 혼성부 1위를 차지했던 ‘서울 아리수’가 잇따라 혼성부문 우승을 거머쥐었다.이번 대회에서 서울 아리수에 이어 2위는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가 오는 5월 10일 의정부 행복로에서 열린다. 초등부∙중등부∙고등부로 나눠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서는 입상한 팀에게 장학금과 의정부시장상, 신한대학교 총장상이 수여된다.‘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