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일본지상파 TBS그룹과 전략적 제휴
CJ ENM, 일본지상파 TBS그룹과 전략적 제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사랑의 불시착’ 스틸컷. (제공: CJ ENM) ⓒ천지일보 2021.6.15
tvN ‘사랑의 불시착’ 스틸컷. (제공: CJ ENM) ⓒ천지일보 2021.6.15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일본 시장 공략 가속도

[천지일보=손지아 기자] CJ ENM이 일본 5대 지상파 방송사 중 하나인 TBS그룹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일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CJ ENM과 TBS그룹은 15일 일본을 포함한글로벌 타깃 콘텐츠의 공동 제작 및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양사는 CJ ENM과 TBS그룹이 보유한 글로벌 콘텐츠 제작 역량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드라마, 영화, 예능,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공동 기획·제작·배급하고 웹툰·만화 공동 제작, 오프라인 콘서트 기획, 콘텐츠 포맷 개발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할 예정이다.

양사는 한국·일본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복안이다. TBS그룹은 전 세계에서 리메이크되며 큰 인기를 끌었던 자사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와 예능 ‘SASUKE’ ‘풍운! 타케시성’ 등을 제작한 일본 5대 지상파 방송사 중 하나다.

CJ ENM은 작년 일본에서 열풍을 불러일으켰던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비롯해 일본판 ‘시그널’ ‘미생’ ‘기억’ ‘보이스’ 등의 자사 작품들을 통해 K-콘텐츠 제작 회사로 일본 내 인지도를 쌓아 왔다. CJ ENM은 “넷플릭스, 스카이댄스 등 글로벌 메이저 콘텐츠 회사들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데 이어 일본 유력 지상파 TBS그룹과도 손을 잡음으로써 웰메이드 콘텐츠 제작 역량과 성장 가능성을 글로벌 시장에서 다시 한번 입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최진희 CJ ENM 영화·드라마 총괄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일 대표 콘텐츠 기업인 두 회사가 제작 역량을 한데 모아 글로벌에서 통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며 “CJ ENM은 글로벌 콘텐츠 파트너사와의 협업 확대를 통해 세계 시장을 겨냥한 콘텐츠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스가이 타쯔오 TBS그룹 전무이사는 “TBS홀딩스는 글로벌 신규 시장 진출·확대를 통한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우수한 크리에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TBS그룹과 전 세계에서 콘텐츠 경쟁력이 입증된 CJ ENM이 새로운 글로벌향 콘텐츠를 제작하는 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