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규순 도의원, 부패방지경영시스템 ‘3가지 정책' 제안
심규순 도의원, 부패방지경영시스템 ‘3가지 정책' 제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규순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의원이 8일 제352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공: 경기도의회) ⓒ천지일보 2021.6.8
심규순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의원이 8일 제352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공: 경기도의회) ⓒ천지일보 2021.6.8

[천지일보 경기=이성애 기자] 심규순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4)이 8일 제352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경기도 공공기관의 부패방지경영시스템 도입을 촉구하고, 안양에 GTX-C노선의 인덕원 정차 필요성에 대해 강조하며, 화재 발생 시 안전하고 신속한 초기 진압을 위한 ‘지능형 화재 생명지킴이’ 도입을 촉구했다.

심 의원은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 37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규정한 국제표준시스템으로 모든 분야에 적용이 가능하다"며 "이 시스템은 반부패경영시스템을 수립하고 실행, 유지 및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으로 이를 통해 경기도 공공기관 임직원의 부패방지 및 공정거래 등에 대한 리스크 예방체계를 효과적으로 구축할 것”이라고 말하면서 ‘부패방지경영시스템’을 경기도 공공기관의 경영에 도입하도록 적극 검토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  GTX-C노선 인덕원 정차의 필요성에 대해 강조하며 “작년 6월 9일 제344회 정례회 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촉구한 바와 같이 GTX-C노선이 인덕원에 정차한다면 인덕원역의 하루 이용승객은 현재 5만에서 10만여명으로 늘어날 것"이라며 "체계적인 교통망 형성으로 수원, 시흥, 광명, 성남 등에 거주하는 철도 이용객의 교통편의와 접근성까지 크게 개선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심 의원은 화재 발생 시 안전하고 신속한 초기 진압 및 생명 구조를 위해 ‘지능형 화재 생명지킴이’ 도입에 대해 정책제안을 했다.

심 의원은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는 사망 29명 부상 36명이 발생한 큰 사고였지만 화재 진압 시 최적의 경로파악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이런 경우 ‘지능형 화재 생명 지킴이’를 도입하게 되면 3D 입체 지도를 통해 화재 시 최적의 진입 및 구조 경로를 제시하고, 실시간 인명 테이터를 송출해 소방서에 즉각적인 데이터 공유를 통해 인명구조의 골든타임을 확보하게 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재 신축중인 경기도청과 경기도의회 등 신청사 건립 시 활용할 것”을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