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기획 > 문화기획 | 문화재 제자리 찾기
[영상뉴스] 박병선 박사 “의궤, 한국에 영원히 남도록…”
손성환 기자  |  light@newscj.com
2011.06.14 10:13:19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외규장각 도서의 존재를 처음으로 알린 재불(在佛) 서지학자 박병선 박사(83)는 지난 11일 열린 ‘외규장각 의궤 귀환 기념 국민환영대회’에 앞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말로 표현할 수 없다”고 감격하며 향후 연구 활동에 대해 말하고,  “외규장각 의궤를 영원히 한국에 남도록 국민 모두가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그 내용을 영상을 통해 확인하자.

   
▲ 지난 11일 열린 ‘외규장각 의궤 귀환 기념 국민환영대회’에 앞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선 외규장각 의궤를 처음 발견하고 수십 년 동안 의궤의 귀환을 위해 노력한 재불(在佛) 서지학자 박병선 박사(83)를 비롯해 박흥신 주불한국대사, 자크 랑(Jack Lang) 프랑스 전 장관, 벵상 베르제(Vincent Berger) 파리7대학 총장 등을 만날 수 있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손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포토] 애런 헤인즈 ‘덩크슛은 이렇게’

[포토] 애런 헤인즈 ‘덩크슛은 이렇게’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경방 타임스퀘어 아트리움 특설 코트에서 ‘아디다스 크레이지코트 2015’ 파이널 매치가 열렸다. 애런 헤인즈 선수가 이광수 앞에서 덩크슛 동작을 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는 하하, 이광수가 고양오리온스 소속 애런 헤인즈, 조 잭슨과 농구대결을 펼쳐 관객들의 많은 호
[포토] 이광수, 조 잭슨을 막아라

[포토] 이광수, 조 잭슨을 막아라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경방 타임스퀘어 아트리움 특설 코트에서 ‘아디다스 크레이지코트 2015’ 파이널 매치가 열렸다. 이광수가 조 잭슨의 덩크를 필사적으로 막아내려 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는 하하, 이광수가 고양오리온스 소속 애런 헤인즈, 조 잭슨과 농구대결을 펼쳐 관객들의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