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12배틀서 용인대, 율전에 완승… 권혁산 혼자 다섯 다 이겨
[영상뉴스] 12배틀서 용인대, 율전에 완승… 권혁산 혼자 다섯 다 이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지난 주말 인사동 문화마당에서 열린 2011 택견배틀에서 용인대가 성균관대 율전에 완승을 거두고 2승째를 챙겼다.

이날 12배틀은 용인대의 선두로 나선 권혁산이 성균관대 율전의 5명 선수를 모두 꺾으면서 5-0 완승으로 끝났다.

용인대는 선두로 권혁산을 내보냈고, 성대 율전은 정기명을 출전시켰으나 권혁산의 후려차기가 작렬하며 1분이 채 지나기도 전에 용인대는 가볍게 1승을 챙겼다.

지난번 출전의 패배를 씻어버리려는 듯 권혁산은 이어 김성현을 딴죽으로, 민병진을 두발당상 날치기로 화려하게 잡으며 용인대의 승기를 잡아가기 시작했다.

이날 경기에서 질 경우 예선탈락이 확정적인 율전은 배수진을 치고 오경렬, 이만재를 연달아 출전시켰지만 이미 상승세를 탄 권혁산을 꺾지 못하고 연속으로 패배하고야 말았다.

결국 용인대는 권혁산 혼자만으로 다섯 명을 모두 이기는 완승을 기록했다.

▲ 지난 4일 인사동 문화마당에서 열린 2011 택견배틀 용인대와 성균관대의 12배틀 경기에서 권혁산(왼쪽)이 두발당상 날치기 기술로 승리를 따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축구돌이 2011-06-11 19:48:09
이크 에크에 굉장한 편견을 가지고 있엇는데 영상 보니까 진짜 빠르고 멋있네요

alsxmfhtk 2011-06-09 08:12:55
택견이 굉장히 매력적인 거 같아요 처음 볼땐 잘 몰랐는데 부드러우면서 강한 우리의 민족성이 느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