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청렴한난 목표로 똘똘 뭉쳤다
한국지역난방공사, 청렴한난 목표로 똘똘 뭉쳤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노동조합 이홍성 노조위원장(오른쪽)과 감사실 황찬익 상임감사위원은 청렴한난 실현을 위해 ‘반부패·청렴정책 실천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한국지역난방공사) ⓒ천지일보 2021.2.23
한국지역난방공사 노동조합 이홍성 노조위원장(오른쪽)과 감사실 황찬익 상임감사위원은 청렴한난 실현을 위해 ‘반부패·청렴정책 실천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한국지역난방공사) ⓒ천지일보 2021.2.23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 노동조합(노조위원장 이홍성)과 감사실(상임감사위원 황찬익)은 청렴한난 실현을 위해 ‘반부패·청렴정책 실천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황찬익 상임감사위원의 경영 제언에 따라 다음달 1일 신설되는 ‘청렴TF’ 출범에 앞서 노동조합과 감사실이 공사의 청렴 문화 확산과 정착을 위해 협력을 선언한 것이다.

노·감 협의체는 전 사업장별 노조 지부장을 특임청렴관으로 임명하고 ▲전 직원 반부패·청렴 활동 동참 및 실천 독려 ▲불합리한 관행·갑질 및 직장 내 괴롭힘 등 청렴 저해 요인 발굴 및 개선 ▲조직문화 혁신 및 신바람 나는 직장 분위기 조성 ▲반부패·청렴정책 실천 우수직원 포상 등의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황찬익 공사 상임감사위원은 "공사 경영의 중요한 축인 노동조합과 반부패·청렴활동을 실천하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반부패·청렴을 선도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서로를 존중하는 일터, 건강하고 안전한 일터, 사회적 역할을 충실히 해내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홍성 한난 노조위원장도 “조합원의 권익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동시에 공기업 노조로서 사회적 책임을 적극 수행하고자 노사가 한마음 한뜻으로 합심하여 깨끗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화답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