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제2회 세븐히어로’ 선정
세븐일레븐, ‘제2회 세븐히어로’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와 세븐히어로 이병제 건대예술점 경영주·박시현 장훈고점 경영주·이우식 세븐일레븐 영업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세븐일레븐)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와 세븐히어로 이병제 건대예술점 경영주·박시현 장훈고점 경영주·이우식 세븐일레븐 영업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세븐일레븐)

[천지일보=조혜리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지난 22일 우리 주변 숨은 미담사례 주인공을 찾아 포상하는 ‘제2회 세븐히어로’ 시상식을 열고 숨은 영웅으로 선정된 3명의 주인공에게 감사패와 상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지난해 8월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사회적 귀감이 된 사례를 발굴해 포상하는 ‘세븐히어로’ 상을 제정했다. ‘세븐히어로’는 경영주를 비롯해 메이트, 파트너사 등 우리 주변에서 다양한 선행활동을 실천한 세븐일레븐 가족들의 사연을 응모 받아 상·하반기 연 2회 진행되고 있다.

이번에 실시된 ‘제2회 세븐히어로’ 공모전에는 총 40여건의 사연이 접수됐으며 세븐일레븐 자율조정위원들의 블라인드 심사와 임직원 온라인투표 등을 통해 총 3명의 경영주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제2회 세븐히어로 대상으로 선정된 주인공은 세븐일레븐 건대예술점의 이병제 경영주(69)다. 이 경영주는 지난 7년간 점포에서 김밥, 빵, 음료 등 간식을 직접 구매해 지역 다문화가정 아동들에게 후원하고 있다. 이 경영주가 지금까지 후원한 횟수는 총 200여회에 달한다.

간식 지원과 더불어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위한 맞춤형 교육봉사도 진행하고 있다. 이 경영주는 언어, 문화적 차이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다문화가정 아동들을 위해 한국어 교육부터 역사, 스포츠까지 다양한 교육활동도 함께 펼치고 있다.

이와 함께 최우수 세븐히어로에는 17년간 총166회의 헌혈봉사를 진행하고 백혈병 환자에게 골수(조혈모세포)를 기증하는 등 아름다운 생명 나눔을 실천한 세븐일레븐 장훈고점 박시현 경영주(39)가 선정됐다.

우수 세븐히어로는 10년 동안 지역 요양원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목욕·급식봉사와 음악 재능기부를 펼치고 있는 세븐일레븐 울산반구번영점 박현숙 경영주(63)가 선정됐다.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각자의 자리에서 아름다운 선행을 펼치고 있는 우리 세븐일레븐 가족 여러분께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며 “전국 각지에서 의로운 행동과 남다른 선행 활동으로 사회의 귀감이 되신 분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