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일자리의 여성고용 방향은?”… 여가부, 토론회 마련
“미래 일자리의 여성고용 방향은?”… 여가부, 토론회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 (출처: 여성가족부)
여성가족부. (출처: 여성가족부)

[천지일보=이우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비대면 수요 증가, 디지털 기반 시장 확대 등 노동시장 변화에 발맞춰, 미래 일자리에서의 여성 참여 확대를 위한 토론회가 마련된다.

여성가족부(여가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여성고용 정책 방향 토론회’를 오는 24일 오후 2시 서울 은평구 한국여성정책연구원에서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토론회 순서로는 안혜연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소장과 오은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기획조정본부장의 발제에 이어 현장, 학계 전문가들이 함께 관련 분야 정책 방안 논의가 이어진다.

이어 김효선 중앙대 경영학부 교수가 사회를 맡고 현장 전문가, 학계 등 다양한 토론자가 참여해 신기술, 기술창업 등 미래 일자리에서 여성 참여 제고를 위한 정책과제를 논의한다.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일반 참석자(관객) 없이 진행되며, 여가부 및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중계 예정이다.

정영애 여가부장관은 “코로나19로 노동시장의 변화가 가속되면서 디지털, 과학기술 등 미래 일자리에서의 여성 참여를 확대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며 “미래 노동시장에서 여성 참여가 확대되고 양질의 일자리가 증가하도록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길 바라고, 논의된 방안들이 정책으로 추진되도록 여가부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