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천도교
천도교, 해월신사 순도일 묘소참례식 거행
이길상 기자  |  bohwa@newscj.com
2011.06.03 10:35:43    
   
▲'제113주기 해월신사 순도일 묘소참례식'이 해월신사의 묘소가 있는 경기도 여주 천덕산에서 거행됐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탄압과 압박 속에서 동학을 크게 일으킨 위대한 스승”

천도교중앙총부는 2일 ‘제113주기 해월신사 순도일 묘소참례식’을 해월신사의 묘소가 있는 경기도 여주 천덕산에서 거행했다.

참례식에는 임운길 천도교 교령을 비롯한 천도교 교인 약 40명이 참석해 최시형 선생의 숭고한 뜻을 기렸다. 해월신사는 천도교 제2세 교조인 최시형 선생을 천도교에서 일컫는 말이다.

임운길 천도교 교령은 “해월신사님은 36년간 온갖 고생을 다하면서도 포기하지 않으셨으며 탄압과 압박 속에서 동학을 크게 일으킨 위대한 스승”이라며 “우리는 신사님의 순도정신을 받들어서 기필코 대도중흥의 목적을 달성해야 한다”고 다짐했다.

이어 “해월신사께서는 <동경대전>‧<용담유사> 등 경전을 편찬한 것은 물론 교조신원운동‧갑오동학혁명 등을 이끄셨다”며 “신사님이 안 계셨다면 오늘날 천도교는 존재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범창 의창수도원장은 “해월신사님의 가르침이 많이 있지만 그 중에서 자연과 환경을 보호하는 생명존중 사상은 천도교인들이 본을 받아 모든 사람에게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서로 뜻이 안 맞는다고 해서 반목하고 질시하면 안 되며 스승님의 순도일을 맞이해 천도교인들은 한층 더 화합의 정신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한편 해월신사는 1827년 경주에서 태어났다. 해월신사는 1861년 동학에 입교했으며, 1863년 수운 대신사(최제우)로부터 도통을 전수받아 제2세 교조가 됐다. 1898년 원주에서 관군에게 붙잡혀 서울로 압송됐다가 그해 6월 2일 사형됐다.

해월신사는 의암 손병희의 여동생(손시화)과 혼인했으며 장남인 최동희는 고려혁명당 당수로 중국에서 독립운동을 하다가 순국했고 차남 최동호는 3·1만세운동에서 활약하다 순국했다.

이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global news CheonJi] 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그가 가는 곳엔 평화가 온다’

이만희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대표 “전쟁 없는 세상 물려주자”3월 동유럽‧중남미 10개국 전‧현직 대통령 12명과 평화협약 체결해 아시아 최대 분쟁지역 필리핀 민다나오 민간 평화협정 이끈 주역◆세계평화, 결과로 말한다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실질적 결과로 말하는 평화운동가. 세계는 지금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를
 

[global news CheonJi] 찬란했던 마야문명, 왜 역사 속에서 사라졌을까

천지일보 영어섹션지 global news CheonJi를 새롭게 선보입니다. 이번 호에는 △표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의 드레스덴 선언 ▲실질적 결과로 주목 받는 세계평화운동가 이만희 대표의 평화행보 ▲100년 전 동북아 평화의 해법을 제시한 안중근의 동양평화론 ▲과테말라에서 시작돼 멕시코까지 전해졌던 놀랍고 미스터리한 마야문명의 변천사 ▲최근 뜨고 있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신치용 삼성화재 감독, 아이스버킷챌린지 참여

신치용 삼성화재 감독, 아이스버킷챌린지 참여

삼성화재 블루팡스 배구단 신치용 감독은 지난 23일 중국 전지훈련 중에 아이스버킷챌린지에 참여했다.신치용 감독은 류중일 삼성 라이온스 감독의 지목을 받았고, 신 감독은 중국 전지훈련 중임에도 불구하고 이에 즉시 화답했다. 류중일 감독은 신치용 감독과 함께 김관용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을 지목한 바 있다.신 감독은 “이런 좋은
한국 리틀야구, 29년 만에 월드시리즈 제패

한국 리틀야구, 29년 만에 월드시리즈 제패

한국 리틀야구가 29년 만에 세계 정상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한국 리틀야구 대표팀은 25일(한국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윌리엄스포트 라마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 리틀야구 월드시리즈 결승에서 미국의 시카고 대표팀을 8-4로 꺾었다.이로써 한국은 1984ㆍ1985년 연속 우승 이후 무려 29년 만에 세계 리틀야구 정상에 등극하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8월 29일자[천지만평] 2014년 8월 27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