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박범계 청문보고서 채택 강행… 야당 동의 없는 27번째 장관급 인사
與, 박범계 청문보고서 채택 강행… 야당 동의 없는 27번째 장관급 인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시스]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1.01.25.
[서울=뉴시스]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1.01.25.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야당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단독으로 박범계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를 채택했다. 박 후보자는 현 정부 들어 야당 동의 없이 임명되는 27번째 장관급 인사가 됐다.

더불어민주당은 2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를 단독으로 개최해 박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국민의힘은 채택에 반대의 뜻을 밝히며 회의에 불참했다.

국민의힘 법사위 간사인 김도읍 의원은 “회의 시작 전부터 여당에서 단독처리를 하겠다고 통보해 왔다”며 “우리는 참여할 이유가 없다”고 비판했다.

민주당이 이날 단독으로 청문보고서를 채택하면서, 박 후보자는 현 정부 들어 야당의 동의 없이 임명되는 27번째 장관급 인사가 됐다.

20대 국회에선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조국 전 법무부장관, 강경화 외교부장관이 청문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됐다. 21대 국회에선 박지원 국가정보원장과 변창흠 국토교통부장관 등에 대한 청문보고서가 채택됐으나 모두 민주당이 단독으로 의결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 검증을 위한 국민참여 인사청문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제공: 국민의힘) ⓒ천지일보 2021.1.2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 검증을 위한 국민참여 인사청문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제공: 국민의힘) ⓒ천지일보 2021.1.24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