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지난해 영업이익 7512억원… 전년比 2.1%↓
GS건설, 지난해 영업이익 7512억원… 전년比 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GS건설의 작년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2.1% 줄어 7512억원을 기록했다.

GS건설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연결기준 7512억원으로 전년 대비 2.1%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2일 공시했다. 매출은 10조 1229억원으로 같은 기간 2.8% 줄었다.

매출 대비 영업이익 비율인 영업이익률은 7.42%다. GS건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에도 불구하고 매출과 영업이익을 전년 수준으로 유지했다”며 “특히 영업이익률은 업계 최고수준으로, 수익성 위주의 경영성과가 나타났다”고 평가했다.

신규 수주도 12조 4113억원으로, 전년(10조 720억원)보다 20%이상 늘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2조 8173억원, 영업이익 2057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소폭 올랐지만, 영업이익은 12.8%가 증가했다.

GS건설은 올해 경영 목표로 매출 10조 4000억원, 신규수주 13조 7000억원을 제시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