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미국 입국 승객, 탑승전 검사뿐 아니라 도착시 격리해야”
바이든 “미국 입국 승객, 탑승전 검사뿐 아니라 도착시 격리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싱턴=AP/뉴시스]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첫 행정명령에 서명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입성 이후 연방 부지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첫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워싱턴=AP/뉴시스]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첫 행정명령에 서명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입성 이후 연방 부지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첫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천지일보=이솜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해외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미국을 방문하는 여행객이 도착하면 격리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행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관한 행정명령 서명에 앞서 이같이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 외에도 다른 나라에서 미국으로 여행하는 모든 사람은 항공기를 타기 전에, 출발하기 전에 검사를 받을 필요가 있고, 미국에 도착했을 때 격리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AFP는 미국으로 오는 여행객에 대한 검사 요건은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도 발표했지만, 격리는 단지 권고 사항이었다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