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늘 최지우 목격담 “압구정서 밥 먹는데 옆에 여신이…”
김하늘 최지우 목격담 “압구정서 밥 먹는데 옆에 여신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하늘 최지우 목격담이 화제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김하늘, 최지우의 목격담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몇몇 팬들은 지난 14일 트위터를 통해 “압구정에서 밥 먹는데 김하늘이랑 최지우가... 옆에 여신”이라며 목격담을 올렸다.

팬들 사이에서는 두 사람이 작품 활동은 물론, 친분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었기에 두 사람의 친근한 모습에 놀라워하고 있었던 것.

그러던 차에 두 사람이 지난 22일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여배우특집 편에 출연하면서 팬들의 궁금증이 풀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