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코로나19 신속항원진단키트 2월 발매
한미약품, 코로나19 신속항원진단키트 2월 발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 신속항원진단키트 ‘HANMI COVID-19 Quick TEST’ (제공: 한미약품) ⓒ천지일보 2021.1.18
한미 신속항원진단키트 ‘HANMI COVID-19 Quick TEST’ (제공: 한미약품) ⓒ천지일보 2021.1.18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한미약품은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30분내에 신속히 확인할 수 있는 항원진단키트 ‘HANMI COVID-19 Quick TEST’를 2월초 국내 출시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이 제품는 세계보건기구(WHO)가 긴급 사용승인한 항원 진단검사 의료기기다. 민감도 90%, 특이도 96%의 우수한 성능을 갖춘 진단키트다.

신속항원진단키트는 비강 내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바이러스 항원이 키트에 내장된 항체와 결합하면서 검사 결과가 나오게 하는 항원-항체 결합반응을 이용한 제품이다. 결과 확인 방식이 임신진단키트와 비슷하다.

간편한 사용법과 30분 내에 감염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신속성 등 장점 때문에 호흡기 증상이 있는 감염 의심자들을 대상으로 한 초기 진단에 사용하기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HANMI COVID-19 Quick TEST를 이용한 검사는 관련 법에 따라 의료인을 통해서만 할 수 있으며 일반인이 사서 쓸 수는 없다. 이 키트를 사용한 검사에서 양성이 나올 경우 보건당국이 진행하는 PCR 검사를 통해 확진 여부를 최종 판단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신속항원진단키트를 이용해 감염자를 빨리 찾아내야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며 “Hanmi COVID-19 Quick TEST가 코로나19 팬데믹 극복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회사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