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원 장난감 먹튀 논란
문정원 장난감 먹튀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정원 이휘재(출처: SNS)
문정원 이휘재(출처: SNS)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이휘재 아내이자 방송인 문정원이 공식입장을 통해 장난감 먹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5일 공식입장을 통해 “금일 언론을 통해 보도된 사건(장난감 먹튀)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문정원은 2017년 당시 에버랜드에서 있었던 일을 전혀 기억하지 못하고 있다. 기억하지 못한다는 것이 면피의 사유가 되지 않음은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 사과와 함께 피해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로 피해 당사자와 연락이 닿기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현재 피해 당사자와 연락을 시도하고 있으나, 해당 댓글이 지워진 상태이고 아이디(ID) 밖에 정보가 없어 부담스럽지 않은 선에서 DM을 보낸 후 답변이 오기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무엇보다 당사자에게 사죄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연락이 닿을 수 있도록 백방으로 노력하겠다”며 “최근 연이어진 논란으로 불편함을 느끼셨을 분들에게도 이 자리를 빌어 죄송하다는 말을 전한다. 문정원은 이번 일들을 통해 크나큰 책임감을 느끼며, 말로만 하는 사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모든 SNS와 유튜브 활동을 접고 자숙하는 시간을 가지고자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당사는 문정원과 함께 문제 해결을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다. 이번 일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운 만큼 더욱 성숙하고 단단해진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오전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이휘재 아내 문정원 에버랜드 장난감 논란’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을 올린 네티즌은 놀이공원에서 장난감을 판매한 이력이 있다며 “아이에게 장난감을 두 개 판매했고 32000원이 나왔는데 (문정원이) 지금 지갑이 없다고 조금 있다 온다더니 밤까지 계속 기다려도 안와서 내가 채웠다”고 주장했다.

다음은 문정원 장난감 먹튀 논란 공식입장 전문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문정원씨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입니다.

금일 언론을 통해 보도된 사건에 대해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문정원씨는 2017년 당시 에버랜드에서 있었던 일을 전혀 기억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기억하지 못한다는 것이 면피의 사유가 되지 않음은 충분히 인지하고 있습니다. 사과와 함께 피해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로 피해 당사자 분과 연락이 닿기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습니다.

현재 피해 당사자 분과 연락을 시도하고 있으나, 해당 댓글이 지워진 상태이고 온라인 아이디 밖에 정보가 없어 부담스럽지 않은 선에서 DM을 보낸 후 답변이 오기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무엇보다 당사자에게 사죄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연락이 닿을 수 있도록 백방으로 노력하겠습니다.

최근 연이어진 논란으로 불편함을 느끼셨을 분들께도 이 자리를 빌어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문정원씨는 이번 일들을 통해 크나큰 책임감을 느끼며, 말로만 하는 사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모든 SNS와 유튜브 활동을 접고 자숙하는 시간을 가지고자 합니다.

또한, 소속사를 통해 "그동안 주변인들을 충분히 배려하지 못했던 것에 반성하고 있습니다. 모든 상황들이 제가 스스로 자초한 일임을 압니다. 천천히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겠습니다. 모든 분들께 죄송하고, 부끄럽습니다"며 사죄의 마음을 전해왔습니다.

소속사는 문정원씨와 함께 문제 해결을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이번 일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운 만큼 더욱 성숙하고 단단해진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