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빈 해명 뭐길래?
전승빈 해명 뭐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은지 혼인신고(출처: 나쁜 사랑)
(출처: 나쁜 사랑)

전승빈 해명 “홍인영과 작년 이혼… 심은진 만남과 안 겹쳐”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전승빈이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14일 전승빈은 소속사 스타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풍선처럼 불거지는 의혹과 저의 대한 오해에 있어서 해명이 필요할 거 같다”며 “의도치 않은 논란으로 사실이 아닌 의심들이 마치 사실인 것처럼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 같아 이를 바로잡아 더 이상 누구도 상처받지 않도록 하기 위해 정확한 내용을 전달 드리고자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홍인영 측이 “일주일 만에 이혼해줬다”는 주장에 대해 전승빈은 “2019년 12월 별거를 시작했고, 이혼서류를 접수해 2020년 4월 이혼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별거 당시 저를 키워주신 외할머니가 2020년 1월 4일 돌아가셔서 장례식을 치르는 동안에도 전 와이프는 장례식에 참석을 안했었기에 이미 그 무렵부터 이혼을 준비하며 별거 생활을 해왔다는 부분 또한 논란에 여지는 없으리라 생각된다”고 전했다.

또한 전승빈은 “이혼 3개월 후 (심은진과) 살림을 차렸다는 이야기도 있는데 현재도 실질적으로 살림을 합치거나 신혼집을 꾸린 상황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만남이 짧아 많은 분이 오해하실 수 있는 상황인 점 충분히 이해하지만, 분명히 말씀드릴 수 있는 건 이혼과 심은진 씨와의 만남에 시기가 겹치는 일은 절대 없었다”며 “저의 새 출발이 그분(전 부인)에게는 서운할 수 있고 기분이 좋지만은 않은 소식이었을 것이라 이해한다. 하지만 이제 그분도 모든 논란에서 벗어나 부디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심은진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소식을 밝혔다.

두 사람은 MBC 일일극 ‘나쁜 사랑’을 통해 만나 실제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전승빈은 지난해 홍인영과 이혼했다. 이에 이혼과 열애가 겹친 것이 아니냐는 의심을 받았다. 더욱이 전부인 홍인영이 직접 자신의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남기기도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