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학생들이 나서서 쌀을 사랑하고 건강을 챙겨야지요”
[대전] “대학생들이 나서서 쌀을 사랑하고 건강을 챙겨야지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학생을 대상으로 쌀소비촉진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쌀과 함께 하는 건강생활 대전지역본부. (사진제공: 대전소비자연맹)

 

쌀과 함께 하는 건강생활 대전지역본부 쌀 소비 촉진 홍보 캠페인 실시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쌀과 함께하는 건강생활 대전지역본부인 대전소비자연맹(회장 강난숙)은 5월 19일 충남대학교 축제 장소에서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쌀 소비 촉진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캠페인에는 대학생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캠페인은 늘어나는 쌀 재고량을 줄이고 쌀 중심의 건강한 식문화를 권장하기 위해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쌀의 변신 어디까지?’를 주제로 밀가루제품에 쌀가루 10% 이상을 혼합해 먹기(R-10 프로젝트: Rice Flour 10%)와 아침밥먹기 운동에 동참할 것을 홍보했다.

행사는 쌀가공식품인 쌀스파게티, 쌀미숫가루, 쌀케익, 떡복이, 쌀과자 등의 시식회와 다양한 종류의 쌀 가공식품과 쌀로 만든 친환경 그릇들 전시로 진행됐다.

대전소비자연맹 강난숙 회장은 “쌀은 단백질이 6~7%로 밀보다 함유량이 적으나 콩과 함께 양질의 단백질로 질적인 면에서 훨씬 우수하다”며 “쌀을 젊은 층이 많이 애용해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번 쌀소비촉진 캠페인은 농림수산식품부, (주)참사랑식품, (주) CJ, (주) 농심 등이 후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존슨 2011-05-23 20:10:27
[선플]우리나라 사람들은 쌀보다는 밀이나 빵을 요즘 선호하고 있어서 안타깝네요. 우리의 쌀을 즐겨 먹읍시다^^ 밀보다 쌀이 건강에도 좋고 몸에도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