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재 재판관들을 묘사한 대형 현수막에 비판글 적는 시위대
헌재 재판관들을 묘사한 대형 현수막에 비판글 적는 시위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방콕=연합뉴스)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가 총리직 상실 위기에서 벗어났다. 현지 언론 및 외신에 따르면 태국 헌재는 2일 쁘라윳 총리가 전역 후에도 군 관사를 사용한 것이 헌법 위반이라는 야당 측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관 만장일치로 쁘라윳 총리의 군 관사 거주는 군 규정에 따른 것이고, 어떤 개인적 이익도 취하지 않은 만큼 이해충돌도 없었다고 결론내렸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