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NASH치료제 미국 FDA 임상1상 승인
LG화학, NASH치료제 미국 FDA 임상1상 승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LG화학이 비알코올성지방간염(NASH) 질환 신약개발을 위해 미국 임상 개발에 본격 나선다.

LG화학은 NASH 치료 신약 후보물질 ‘TT-01025’의 전 임상 결과를 바탕으로 미국 FDA로부터 임상1상을 승인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임상1상 승인에 따라 LG화학은 임상 전문기관 ‘PPD라스베이거스(PPD)’에서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안전성, 약동학(약물의흡수·분포·대사·배출과정) 등을 평가하는 연구를 진행한다.

‘TT-01025’는 LG화학이 지난 8월 중국 바이오텍 ‘트랜스테라바이오사이언스’사로부터 중국, 일본을 제외한 글로벌 독점 개발 및 상업화를 목표로 도입해온 파이프라인으로 간에서의 염증 진행과 관련성이 높다고 알려진 ‘VAP-1’ 단백질의 발현을 억제하는 기전의 후보물질이다.

전임상 결과 타겟 단백질인 ‘VAP-1’에 대한 선택적 작용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 기존 동일 기전 후보물질의 임상 중단 원인이었던 ‘약물간상호작용’ 없이 안전하고 효과적인 치료제 개발이 기대된다.

미국 현지 임상을 담당할 LG화학 맨프레드스탭프 글로벌이노베이션센터장은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는 NASH 질환은 적기에 치료를 못할 시 간 이식이 필요한 간경변까지 유발할 수 있는 침묵의 질환”이라며 “불모지인 NASH 분야에서 혁신적인 신약 개발을 향한 도전에 나서게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항암, 면역질환, 대사질환 등 영역에서 20여개의 후보물질(전임상이상단계)을 보유하고 있다.

이중 통풍, 면역질환, 비만치료 후보물질의 미국 임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NASH 치료 후보물질 추가로 총 4개의 미국 임상과제를 확보하게 됐다. 향후 LG화학은 전임상 단계 후보물질 중 유망 과제들을 선별해 미국 임상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