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코로나19 위기극복… 자원봉사 손길 더해져
순천시, 코로나19 위기극복… 자원봉사 손길 더해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석 순천시장이 26일 위생키트를 제작하는 자원봉사자들을 찾아 격려하고 있다. (제공: 순천시) ⓒ천지일보 2020.11.27
허석 순천시장이 26일 위생키트를 제작하는 자원봉사자들을 찾아 격려하고 있다. (제공: 순천시) ⓒ천지일보 2020.11.27

[천지일보 순천=김미정 기자] 순천시의 코로나19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순천시 퇴직공무원 등 자원봉사자들도 힘을 모았다.

순천시 지방행정동우회(회장 정욱조)는 26일 회원 15명과 함께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동참해 자가격리자 위생키트를 제작하는 데 손을 보태고, 허석 순천시장도 이날 작업장을 찾아 봉사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격려했다.

정욱조 회장은 “최근 코로나19 지역확산으로 인해 전 시민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작은 힘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도움을 필요한 곳이 있으면 지속해서 봉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순천시 지방행정동우회는 순천시 퇴직공무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평소 연륜과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시정발전과 시민의 행복을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위생키트를 제작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 (제공: 순천시) ⓒ천지일보 2020.11.27
위생키트를 제작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 (제공: 순천시) ⓒ천지일보 2020.11.27

최근 순천시에는 코로나19 확산이 계속되는 가운데 지난 8월 1차 위기에 이어 2차 위기상황 속에서 자가격리 등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도움을 주는 자원봉사의 온정의 손길이 더해지고 있다.

라일락 봉사단 및 한끼나눔 봉사단도 개개인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위축되고 있는 이웃들과 자가격리자들에게 희망이 전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위생키트를 제작하는데 9차례에 걸쳐 97명이 참여했다.

위생키트는 코로나19 예방수칙안내문과 마스크, 소독제, 의료폐기물봉투, 쓰레기봉투, 컵라면 등 안전용품과 생필품 10종으로 구성돼 있으며 순천시에서는 지난 9일부터 위생키트 3000세트를 제작해 자가격리자에게 2589세트를 전달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시민들의 안전과 건강이 우려되는 상황으로 어려운 시기에 위생키트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면서 “시민들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외부활동도 자제해 일상으로 복귀하는 날이 하루라도 빨리 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