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철호 사과… 폭행사건 언급
최철호 사과… 폭행사건 언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철호(출처: 우먼센스)
최철호(출처: 우먼센스)

최철호 사과… 폭행사건 언급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최철호가 폭행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26일 월간지 우먼센스는 최철호의 화보를 공개했다.

최철호는 화보 촬영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연기자로서 성공했다는 생각에 교만했다”며 “당시 내 행동은 너무 뻔뻔하고 파렴치했다”고 말했다.

앞서 최철호는 지난 2010년 한 술자리에서 여자 후배를 폭행한 바 있다.

최철호는 근황에 대해 “(사건 이후) 연기대상에서 받은 트로피를 팔 정도로 생활이 기울었다”며 “빚 때문에 집을 정리하고 가족들과 떨어져 한동안 동네 모텔에서 지냈다. 가족들이 더 고통스러워질까 봐 차마 삶을 끝낼 수는 없었다”고 전했다.

그는 방송 출연 이유에 대해 “출연료 영향이 컸다”면서도 “제가 지금 있는 자리에서 열심히 지내고 있다는 걸 대중에게 보여드려도 괜찮지 않을까 싶기도 했다”고 말했다.

최철호의 인터뷰와 화보는 ‘우먼센스’ 1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