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서울대, XAI 공동연구… “마케팅 등에 활용”
삼성카드-서울대, XAI 공동연구… “마케팅 등에 활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삼성카드는 서울대학교 IDEA Lab과 ‘XAI 도입 및 활용’을 위한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은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XAI(eXplainable AI)를 공동 연구하고 마케팅 등 삼성카드의 AI 기반 서비스에 XAI 기술을 도입 및 활용하는 것에 협력하기로 했다.

최근 AI(인공지능)는 예측과 판단 능력이 정교해졌지만 사람이 예측 결과에 대해 해석하기가 어렵다는 한계점이 존재했다. XAI는 AI의 설명력을 보완해 예측과 판단에 대한 근거를 제공하고 사람이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이번 산학 협약은 삼성카드와 서울대학교의 AI 역량과 노하우를 활용한 두 번째 협업이라는 점에서 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최근 국내와 해외에서 활발히 연구 중인 XAI기법을 마케팅, 리스크 관리 등 다양한 업무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