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대동2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 사업추진 ‘탄력’
대전 동구, 대동2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 사업추진 ‘탄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동2구역 개발 조감도. (제공: 동구) ⓒ천지일보 2020.11.24
대전 대동2구역 개발 조감도. (제공: 동구) ⓒ천지일보 2020.11.24 

지난 23일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
10만 7318㎡에 공동주택 1782세대 입주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가 지난 23일 대동2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의 사업시행계획인가를 고시했다고 밝혔다.

대동2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은 대동 33번지, 용운동 447번지선 일원 총면적 10만 7318㎡에 공동주택 1782세대 건립과 도로 16개 노선 2.4㎞ 조성 등의 규모로 추진 중인 사업이다.

동구는 올해 7월부터 주민공람과 관련부서협의 후 수차례 보완을 거쳐 LH(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신청한 대동2구역의 사업시행계획을 최종 인가 고시했다.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로 대동2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앞으로 보상절차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힘을 받을 전망이다.

대동2구역은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4월까지 공동주택건립 등 사업계획에 대해 교육환경영향평가, 경관상세계획 변경, 교통영향평가, 건축·경관공동위원회의 심의를 차례로 통과하며 이번 사업시행계획인가까지 이르렀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사업시행계획인가 후 지장물 조사, 감정평가 등 보상절차가 조속히 이행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하겠다”면서 “한참을 기다려온 대동2구역 주민들의 숙원이 해소될 수 있도록 대전시 및 LH공사와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