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헬로비전-아름다운재단, 보호종료아동 통신비 지원
LG헬로비전-아름다운재단, 보호종료아동 통신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윤용 LG헬로비전 CRO 전무, 신선 ‘열여덟 어른’ 캠페이너, 권찬 아름다운재단 사무총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LG헬로비전) ⓒ천지일보 2020.11.23
(왼쪽부터) 윤용 LG헬로비전 CRO 전무, 신선 ‘열여덟 어른’ 캠페이너, 권찬 아름다운재단 사무총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LG헬로비전) ⓒ천지일보 2020.11.23

[천지일보=손지하 기자] LG헬로비전이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보호종료아동의 통신비 걱정을 해소하고자 나섰다.

보호종료아동은 만 18세가 됐거나 보호 목적 달성에 따라 보육 시설에서 떠나 자립해야 하는 아이들을 일컫는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매해 2600여명의 보호종료 아동들이 사회로 나온다.

LG헬로비전은 보호종료아동 및 보육시설 퇴소 예정 청소년을 대상으로 2년간 통신비를 지원하고 지역채널 및 헬로모바일과 연계한 인식개선 캠페인을 펼친다고 23일 밝혔다.

통신 서비스는 디지털 시대의 필수재가 됐지만 정착금 500만원으로 자립해야 하는 보호종료아동들에게 매월 고정비용으로 지출되는 통신비는 큰 부담으로 작용한다. 미성년자가 휴대폰을 개통할 경우에는 요금 체납 등의 상황을 고려해 부모 혹은 후견인의 동의를 구하는데 보육시설 선생님들이 법정대리인을 하게 되면서 연체된 통신비를 대신 부담하는 경우도 있다.

LG헬로비전은 보호종료아동의 통신비 부담을 줄이고자 아름다운재단과 손잡고 이번 지원 사업을 마련했다. 인식개선 캠페인도 함께 펼쳐 보호종료아동에 대한 사회적 편견 해소 및 제도적 지원 마련에도 힘을 보탠다는 방침이다.

윤용 LG헬로비전 CRO 전무는 “알뜰폰 서비스와 지역채널을 입체적으로 활용해 보호종료아동의 건강한 자립을 응원할 것”이라며 “일상생활과 뗄 수 없게 된 통신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G헬로비전은 향후 2년간 희망하는 보호종료아동 및 보육시설 퇴소 예정 아동을 대상으로 통신비와 스마트폰을 지원한다. 지원하는 요금제는 ‘The 착한 데이터 유심 11㎇’다. 이통사 요금의 절반 수준으로 음성, 문자,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상품이다. 요금 걱정 없이 모바일 인터넷을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상품이라 보호종료아동의 정보 접근성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희망하는 보호종료아동을 대상으로 스마트폰도 지원한다. 지원하는 단말은 ‘LG Q92’로, 쿼드카메라와 6㎇ 램(RAM) 등 프리미엄급 성능을 갖췄다.

아울러 보호종료아동의 건강한 자립을 응원하기 위한 인식개선 캠페인을 진행한다. 아름다운재단 ‘열여덟 어른’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보호종료아동 당사자 캠페이너들과 함께한다. 지역채널 TV 광고를 통해 ‘열여덟 어른’ 캠페인 영상을 석 달간 송출한다. 415만에 달하는 헬로tv 가입자들이 지역채널을 통해 보호종료아동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해 사회적 관심을 유도한다는 취지다. 지역채널 시사대담 프로그램 ‘헬로 이슈토크’를 통해 보호종료아동의 고충을 집중 조명한다. 이진연 경기도의회 의원과 신선 캠페이너가 출연해 보호종료아동의 어려움과 제도적 지원의 필요성에 대해 논의한다.

헬로모바일 신규 가입자들에게는 ‘열여덟 어른’ 캠페이너가 보호종료아동에 대한 내용으로 직접 꾸민 메시지 카드와 일러스트 엽서를 유심 배송 시 함께 전달한다. 헬로모바일을 이용하지 않는 고객들도 보호종료아동을 응원하는 데 동참할 수 있도록 인스타그램 댓글 이벤트도 마련했다.

권찬 아름다운재단 사무총장은 “LG헬로비전의 관심이 만 열여덟 살에 어른이 돼야 하는 보호종료아동이 세상에 첫 발을 내딛는 중요한 시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우리 사회가 보호종료아동의 건강한 자립을 위해 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에 대해 고민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열여덟 어른’ 캠페이너 신선씨는 “보호종료아동들에게는 이번 사업이 단순한 지원의 의미를 넘어선 따뜻한 응원의 메시지로 받아들여질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보호종료아동 문제에 관심을 갖게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