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용품도 편의점에서”… GS25, 업계 첫 복합매장 오픈
“골프용품도 편의점에서”… GS25, 업계 첫 복합매장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 직원이 골프용품 매대앞에서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제공: GS리테일)
GS25 직원이 골프용품 매대앞에서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제공: GS리테일)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GS리테일이 업계 최초로 편의점 GS25에 골프 용품을 판매하는 복합매장을 오픈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이달 20일 국내 컬러 골프공 No.1브랜드 ‘볼빅’과 손잡고 골프공, 골프의류, 골프 캐디백 등 골프 관련 용품 10여종, 250개 상품을 판매하는 복합 매장을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업계 최초 골프 복합매장으로 오픈하는 GS25파주부흥점은 파주에 위치한 골프파빌리온CC, 서원힐스CC 인근에 위치한 24시간 운영 점포다.

GS리테일은 올 5월 볼빅과 업무 협약을 진행해 골프용품을 신성장 카테고리로 육성하고 있다. 5월 첫 매대 구성 이후 현재까지 1200여개 편의점 GS25와 50여개 슈퍼마켓 GS더프레시에서 컬러공, 골프장갑, 리그넘 티 등 골프 전용 매대를 운영하고 있다.

골프에 신규 입문하는 골프 인구 증가 등 영향으로 골프 용품 매출이 첫 골프 매대를 도입한 올 5월 대비 현재 146배 이상 신장하는 등 현재까지 성과는 성공적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GS리테일은 고객이 손쉽게 방문할 수 있는 편의점이 골프용품 구매 플랫폼으로 자리잡아 갈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11월 말까지 추가적으로 오피스 상권(마곡 위치)에 위치한 GS25 강서LG사이언즈점과 역세권 및 주거 밀집 지역에 위치한 GS더프레시 김포사우점에 추가 복합매장을 오픈할 예정이다. 또 내년까지 20개의 복합 매장 오픈 및 1900여개 GS25, 100여개 GS더프레시 점포에 골프용품 매대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허열 GS리테일 라이프리빙팀 대리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골프 인구에 맞춰 골프용품 매대를 확대하고 있으며 더 편리하고 다양한 상품 구매를 위해 업계 최초로 골프용품 복합 편의점을 오픈했다”며 “라이프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편의점 GS25에 차별화된 서비스 도입을 통해 고객들에게 쇼핑의 재미와 편리함을 함께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