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친환경차 보급률 첫 3%대 넘어섰다
국내 친환경차 보급률 첫 3%대 넘어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더 뉴 그랜저 전면부. ⓒ천지일보DB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더 뉴 그랜저 전면부. ⓒ천지일보DB

10월 말 친환경차 등록 대수 76만대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국내 친환경차 보급률이 처음으로 3%를 돌파했다.

22일 국토교통부 자동차 등록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으로 국내에 등록된 친환경차는 총 76만 6463대로 집계됐다. 이는 전체 자동차 등록 대수 2425만여 대의 3.2%로, 친환경차 보급률이 3%를 넘은 것은 처음이다.

친환경차 등록 비중은 2015년 0.86%에서 2016년 1.12%, 2017년 1.51%, 2018년 1.99%, 2019년 2.54%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친환경차 등록 대수는 1년 전인 작년 10월 말(57만 1928대)과 비교하면 34.0%가 늘었다.

하이브리드차가 62만 8164대로 작년 동기 대비 29.5% 증가했고, 전기차는 12만 8258대로 올해 처음으로 10만대를 넘어서며 작년 동기 대비 54.4% 증가했다. 수소전기차(1만 41대)도 작년 대비 154.1% 급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