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출산 ‘화제’
사유리 출산 ‘화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유리 출산(출처: KBS)
사유리 출산(출처: KBS)

사유리 출산 심경고백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정자 기증을 통한 득남 소식을 알린 일본 국적 방송인 사유리가 심경을 밝혔다. 사유리는 올해 나이 41세다.

사유리는 16일 오후 자신의 SNS에 “4일 한 아들의 엄마가 되었다”며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한다고 전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사유리는 “지금까지 자기 자신을 위주로 살아왔던 제가 앞으로 아들 위해서 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앞서 사유리는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 보관돼 있던 이름 모를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임신 및 출산에 성공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한편 일본 국적의 사유리는 지난 2007년 방송된 KBS 2TV ‘미녀들의 수다’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유튜브 채널 ‘사유리TV’를 운영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