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욱 “한반도 상황, 불안정하고 예측 어려워”
서욱 “한반도 상황, 불안정하고 예측 어려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국방부, 병무청, 합동참모본부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제공: 국회) ⓒ천지일보 2020.10.26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국방부, 병무청, 합동참모본부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제공: 국회) ⓒ천지일보 2020.10.26

“北, 신형 미사일 공개 등 군사적 긴장 유지”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이 13일 “최근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 상황은 그 어느 시기보다 불안정하고 예측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서 장관은 이날 오후 전쟁기념관에서 열린 한국군사학회-합동군사대 국제 국방학술 세미나에 참석해 현 정세와 관련해 이같이 말한 뒤, 특히 “북한은 평화를 위한 우리의 노력에는 반응을 보이지 않은 채, 신형 장거리 탄도미사일 등을 공개하는 등 군사적 긴장을 유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주변국들은 막대한 국방예산을 투입해 첨단전력을 증강하고 군사 활동도 확대하고 있다”며 “미중 간 경쟁의 가속화와 세계 각국의 자국 중심주의 강화 추세는 국제사회에 안보 불확실성을 높여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 장관은 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우리 군의 대비태세 등 국가안보에도 심대한 영향이 미치고 있지만, 군은 ‘강한 힘’과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국민을 위한 군’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한편 미래를 주도할 수 있는 국방역량 구축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20-11-14 23:36:32
안보의 중요성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음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