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하반기 GSAT 첫날 종료… “난이도는 적절”
삼성, 하반기 GSAT 첫날 종료… “난이도는 적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하반기 온라인 GSAT. (출처: 삼성, 연합뉴스)
삼성 하반기 온라인 GSAT. (출처: 삼성, 연합뉴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삼성이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필기시험인 직무적성검사(GSAT)를 상반기에 이어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물산 등 삼성 계열사들은 31일과 다음달 1일 이틀에 걸쳐 온라인 GSAT를 진행한다. 시험은 오전과 오후 2차례씩 총 4차례 치러진다.

이번 시험은 상반기 시험 당직 여러 제약과 화면 가독성 등 불편하다는 후기를 개선해 안정적이고 원활하게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시험 난이도는 상반기보다 쉽거나 적절했다는 평가와 함께 문제 유형이 달라 어려웠다는 반응이 대체적이었다.

삼성 측은 이날 시험이 아무런 사고나 문제없이 원활히 끝났다고 밝혔다.

삼성은 이날부터 이틀에 걸쳐 치른 온라인 필기시험 합격자를 대상으로 11월 중 대면 면접을 실시한 뒤 12월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