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전남음악창작소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생 모집
강진 전남음악창작소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생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진군에 있는 전남음악창작소가 음향장비의 효율적인 사용과 관리, 점검 및 유지를 위해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생을 모집한다.  (제공: 강진군)
강진군에 있는 전남음악창작소가 음향장비의 효율적인 사용과 관리, 점검 및 유지를 위해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생을 모집한다. (제공: 강진군)

[천지일보 강진=김미정 기자] 강진군에 있는 전남음악창작소가 음향장비의 효율적인 사용과 관리, 점검 및 유지를 위해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생을 모집한다. 

군에 따르면 지역 내 다양한 공간에 음향시스템이 구축돼 있으나 잘못된 장비 운용과 관리방법의 미숙으로 효과적인 활용이 어렵다. 이에 교육생을 모집해 음향장비 활용 및 온택트 시대에 발맞춘 온라인 방송음향 교육까지 실무 위주의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 교육 과정은 음향문제의 유연한 대처능력과 전문성 제고를 통해 음향적 역량을 발휘할 기회를 제공하고 대중의 문화예술 향유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교육은 음향시스템의 기본구성부터 악기에 대한 마이크 활용법과 모니터 스피커 사용법 등 다양한 내용으로 추진할 계획이며 기초과정과 함께 준비된 음원소스를 활용해 교육생이 직접 음향장비로 실습해 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모집대상은 국·공립 공연장, 민간공연장, 공연단체 및 뮤지션 등 해당 분야 무대(공연) 예술 분야 관련 종사자와 음향업무를 담당하는 단체를 대상으로 한다. 
 
오는 11월 4일까지 총 20명의 교육생을 모집하며 강진군문화관광재단 및 전남음악창작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정현준 전남음악창작소장은 “음향은 온라인 게시물, 공연 및 강연 등 다양한 행사 진행에 있어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며 “사운드의 전달 목적은 원하는 소리를 청중에게 정확히 들려주는 데 있다. ‘온택트 시대’의 음향 분야는 정보전달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고 말했다.

임석 강진군문화관광재단 대표는 “이번 교육은 지역 음향 담당자들이 더욱 쉽게 음향의 기초과정을 교육받을 기회가 될 것으로 생각된다.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한편 ‘2020년 지역 무대 음향 아카데미’는 오는 11월 9일부터 매주 월, 화요일 오후 7시에 3주간 운영될 예정이다. 단순한 강의를 넘어 질의응답 및 실전 위주의 맞춤형 교육으로 다양한 환경에서 발생하는 음향적 어려움을 해결해 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