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스타트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 실시
우리금융, 스타트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서울 성수동 소재 ‘디노랩(Dinno Lab)’ 통합센터에서 스타트업(start-up)의 스케일업(scale-up)을 위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D.UP, Defense-up&Develop-up)’을 진행한다. (제공: 우리금융)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서울 성수동 소재 ‘디노랩(Dinno Lab)’ 통합센터에서 스타트업(start-up)의 스케일업(scale-up)을 위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D.UP, Defense-up&Develop-up)’을 진행한다. (제공: 우리금융)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이 스타트업(start-up) 육성 프로그램인 ‘디노랩(Dinno Lab)’에 소속된 기업의 스케일업(scale-up)을 위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D.UP, Defense-up & Develop-up)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소규모 인력으로 운영되는 스타트업의 특성상 별도의 전문 법무팀이나 회계팀이 없다. 한 명의 직원이 다양한 분야의 업무를 맡다 보니 사업운영에 필요한 전문 분야에서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다.

우리금융그룹 디노랩의 역량 강화 프로그램 ‘디업’(D.UP, Defense-up & Develop up)은 이러한 어려움을 해결해 주고자 전문분야 컨설팅을 통해 스타트업의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 하는 것으로, 지난 8월 실시됐던 금융IT 교육 지원에 이은 디노랩만의 차별화된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달 28일부터 30일까지 총 3일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절세방법, 특허관리 방안 등 스타트업이 꼭 알아야 할 강의는 물론 특허, 마케팅 등 각 분야별 전문가와의 1:1(일대일) 컨설팅 일정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올해는 특허, 세무/회계, 투자(IR), 마케팅, UI/UX(User interface/User experience) 등 5개 분야로 지원 범위가 확대됐다. 또 변리사, 세무사, 벤처캐피탈 심사역 등 각 분야에서 현업으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가 직접 참여해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앞으로 스타트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디노랩 소속 업체와의 협업을 확대·강화하면서 동반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