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 매장지서 발굴 작업하는 리비아 관계자들
집단 매장지서 발굴 작업하는 리비아 관계자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타르후나=신화/뉴시스] 28일(현지시간) 리비아 수도 트리폴리 남쪽 90km 떨어진 타루후나 집단 매장 무덤 현장에서 리비아 실종자 조사 총국 관계자들이 발굴 작업을 하고 있다. 이곳에서 12구의 신원 미상의 시신이 발견돼 지난 6월 이후 발견된 신원 미상 시신은 총 98구가 됐다고 현지 관계자가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