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 건설노동자 ‘자연·쉼터’ 편의시설 설치
GH, 건설노동자 ‘자연·쉼터’ 편의시설 설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게시설. (제공: GH) ⓒ천지일보 2020.10.28
고덕신도시 건설공사 현장에 GH 최초로 설치된 휴게시설. (제공: GH) ⓒ천지일보 2020.10.28내용을 입력하세요.

'자연&쉼터' 설치 안전사고 예방

일하고 싶은 건설현장 조성

[천지일보 경기=이성애 기자] GH가 건설현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일하고 싶은 건설현장 조성을 위해 근로자 휴식·편의시설인 ‘자연&쉼터’를 GH 최초로 설치했다고 28일 밝혔다.

고덕신도시 내 건설공사 현장에 설치된 ‘자연&쉼터’는 화장실, 샤워장, 휴게실, 주차장 등을 설치하여 건설노동자가 안전하고 쾌적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한 장소다.

GH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휴식시설 내 감염병 예방 교육 및 홍보자료를 비치하고 있으며 시설 내 방역활동, 청소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김준태 GH 도시개발본부장은 “건설현장의 열악한 근로여건 및 환경 개선을 통해 안전한 건설문화 자리매김을 선도함으로써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