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저소득 가정 ‘디지털 공부방’ 지원 기부금 전달
캠코, 저소득 가정 ‘디지털 공부방’ 지원 기부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27일 부산광역시 교육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왼쪽)·김석준 부산광역시 교육감(중앙)·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오른쪽)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공부방’ 조성 등을 위한 기부금 총 1억 5천만원을 부산광역시 교육청에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캠코) ⓒ천지일보 2020.10.27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27일 부산광역시 교육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왼쪽)·김석준 부산광역시 교육감(중앙)·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오른쪽)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공부방’ 조성 등을 위한 기부금 총 1억 5천만원을 부산광역시 교육청에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캠코) ⓒ천지일보 2020.10.28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27일 부산광역시 교육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김석준 부산광역시 교육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공부방’ 조성 등을 위한 기부금 총 1억 5천만원을 부산광역시 교육청에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으로 온라인 수업 장기화에 따른 부산지역 저소득 가정에 디지털 공부방 조성과 주택 개보수 등 지역 아동ㆍ청소년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효과적으로 온라인 학습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캠코는 지난 22일까지 2주간 부산광역시 교육청을 통해 지원신청을 받아 경제적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지원 대상 30여 가정을 선정했다.

선정된 가정에는 ▲도배 ▲장판 ▲조명 교체 등 기초 주거환경 개선을 내달 말까지 완료하고 ▲책ㆍ걸상 ▲컴퓨터 등 온라인 학습 기자재도 함께 제공케 된다. PC 설치 등 공부방 만들기에는 캠코 임직원도 같이 참여할 예정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이번 디지털 공부방 마련으로 저소득 가정 아동·청소년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미래를 향한 꿈을 키워가길 바란다”며 “캠코는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나누는 사회적 가치 실천에 역점을 둬 공공기관으로서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캠코는 지난 4월 온라인 개학에 맞춰 저소득 조손가정 등 부산지역 청소년을 위한 노트북 100대를 기증했고 어린이집·초등학교·아동보호 생활시설 50개소 방역을 위해 9천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