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해명… 유튜브 채널 ‘사건의뢰’ 표절?
SBS 해명… 유튜브 채널 ‘사건의뢰’ 표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SBS 해명, 무슨 일?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SBS TV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꼬꼬무)’가 유튜브의 한 채널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해명했다.

‘꼬꼬무’는 역사 속 사건들의 뒷이야기를 세 명의 MC를 통해 대화 형식으로 전달하는 시사교양 프로그램이다.

SBS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저희는 전문가가 아닌 화자가 이야기를 전달한다는 점에서 콘셉트가 다르다”며 “방송 소재 또한 다른 시사교양 프로그램과 같이 역사적 사건 중에서 뒷이야기가 잘 안 알려진, 가치 있는 이야기를 선정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송에서 다루는 내용이 같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제작진이 직접 취재해 얻은 내용을 방송한 것”이라며 “경찰이나 피해자 등 사건 관계자를 만나 인터뷰하며 취재를 하다 보니 사실관계는 같을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사건의뢰’ 측은 이날 채널 공지를 통해 “우리와 진행방식이 비슷한 프로그램과 관련해 불필요한 의사 표현을 삼가 달라”고 당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