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 없어도 당구 우승은 나의 것”
“팔 없어도 당구 우승은 나의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라호르=AP/뉴시스] 25일(현지시간) 모함마드 이크람이라는 파키스탄 남성이 펀자브주 사문드리 마을의 한 당구장에서 자신이 받은 우승컵들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크람(32)은 선천적으로 양팔 없이 태어났지만, 이는 어린 시절부터 당구를 하려던 그의 꿈을 이루는 데 문제가 되지 않았으며 턱으로 당구 하는 그의 실력은 이미 유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