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국감] 윤석헌 “하나은행, 헬스케어펀드 포함해 종합검사 진행”
[2020국감] 윤석헌 “하나은행, 헬스케어펀드 포함해 종합검사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석헌 금감원장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무위원회에서 열린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 2020.10.13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석헌 금감원장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무위원회에서 열린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 2020.10.13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하나은행이 판매한 사모펀드 이탈리아헬스케어펀드에 대해 금융감독원이 종합검사를 통해 면밀히 살펴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이탈리아헬스케어펀드는 사기 판매로 볼 수 있다는 정의당 배진교 의원의 질문에 “정황상 그런 이야기가 나올 수 있으며 검사과정에서 자세히 들여다볼 계획”이라고 답했다.

이어 윤 원장은 “하나은행에 대한 종합검사를 얼마 전 시작했으나 코로나19 등의 여파로 시간이 조금 걸릴 것으로 보인다”며 “5주 정도로 잡고 있다”고 말했다.

헬스케어펀드 관련 100% 배상안과 관련해 윤 원장은 “지난번 라임 펀드의 경우 100% 보상된 것은 계약취소였고 시점의 문제가 있기 때문에 면밀히 들여다봐야 한다”며 “사기로 가는 것은 형법의 문제라, 여러가지로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설명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