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공사입찰 설명회도 비대면으로
남부발전, 공사입찰 설명회도 비대면으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부발전이 화상회의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온라인 공사입찰 사전설명회 시행하고 있다. (제공: 한국남부발전) ⓒ천지일보 2020.10.22
한국남부발전이 화상회의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온라인 공사입찰 사전설명회 시행하고 있다. (제공: 한국남부발전) ⓒ천지일보 2020.10.25

[천지일보=강태우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최근 ‘신세종복합발전소 건설공사 사전설명회’를 온라인 화상회의 방식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세종복합발전소 사업은 세종시 연기면 일원에 천연가스를 주 연료로 하는 610㎿급 발전소와 320Gcal/h 용량 열에너지 공급설비를 건설하는 사업으로 이번 설명회는 입찰 관련 설계·발주정보를 사전에 공유함으로써 입찰희망 건설사의 원활한 일정관리 및 입찰금액 산정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사전설명회는 ▲건설사업 개요 ▲주요 설계·발주현황 ▲입찰 일정 공유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남부발전은 부당특약에 관한 확인 절차 등 불공정 관행 제도개선 계획도 안내했다.

남부발전은 감염병 예방과 입찰 희망사 보호를 위해 다수가 직접 대면하는 오프라인 방식 대신 온라인 화상회의로 설명회를 진행함으로써 입찰사의 시간과 비용 절감에도 기여했다.

설명회에 참여한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 때문에 올 한 해 정보 습득과 사업 유지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온라인 설명회를 통해 활로를 찾은 것 같다”고 말했다.

남부발전은 올 연말 입찰공고 내년 3월 계약을 목표로 신세종 복합사업 건설공사를 추진할 계획으로 입찰 희망 건설사들과 지속적인 소통과 충분한 설계정보 공유로 효율적인 입찰 준비를 도울 예정이다.

신정식 사장은 “이번 온라인 사전설명회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건설업계의 후속 사업계획 수립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남부발전은 입찰 과정에 발생할 수 있는 건설사들의 애로사항을 최소화하는 것은 물론 공정한 계약문화 정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