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라임·옵티머스 특검 공식 제안… 여당 협조해야”
김종인 “라임·옵티머스 특검 공식 제안… 여당 협조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공: 국민의힘) ⓒ천지일보 2020.10.19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공: 국민의힘) ⓒ천지일보 2020.10.19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19일 라임·옵티머스 사태에 대한 특검을 실시하자고 공식 제안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라임 사태 피의자 한 사람이 옥중에서 쓴 편지를 갖고 검찰총장과 법무부 장관 사이에 상상할 수 없을 정도의 논쟁이 벌어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런 사태는 과거 어떤 정부에서도 경험하지 못했던 특이한 현상”이라며 “검찰과 법무부가 그와 같은 모습을 보이는데, 수사에 대한 객관성을 국민이 믿을 수 있겠나”라고 지적했다.

이어 “정부‧여당도 이 사건에 대한 객관적 수사에 협조할 자세라면, 저희 당이 제안하는 특검을 반드시 받아들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 위원장은 내년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와 관련해서는 “민주당은 당헌·당규에 자책 사유로 선거가 실시되면 후보자를 내지 않는다고 명시하고 있다”며 “이 점에도 여당이 명확한 태도를 취해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