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집단 감염 발생한 中 칭다오… 1090만명 모두 음성 판정
코로나 집단 감염 발생한 中 칭다오… 1090만명 모두 음성 판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칭다오=AP/뉴시스]12일(현지시간) 중국 산둥성 동부의 칭다오 주택가 인근에서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쓴 주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중국 정부는 칭다오 병원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해 인구 1천만 명에 달하는 전 주민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한다고 밝혔다.
[칭다오=AP/뉴시스]12일(현지시간) 중국 산둥성 동부의 칭다오 주택가 인근에서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쓴 주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중국 정부는 칭다오 병원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해 인구 1천만 명에 달하는 전 주민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한다고 밝혔다.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중국 산둥성 칭다오에서 1090만명을 핵산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17일 중국 신랑망, 중국신문망 등에 따르면 칭다오 당국은 16일 오후 8시 기준 1089만 9914명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밝혔다. 당국은 “현재 지역사회 전차 가능성은 없다고 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앞서 칭다오시에서는 지난 11일 코로나19 무증상 감염자가 3명 발생하면서 56일 동안 중국 내 코로나 확진자 발생 제로 기록이 깨졌다. 이후 12일 9명이 추가로 양성 진단을 받았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