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첫날, 문 여는 대형마트는 어디?
추석 연휴 첫날, 문 여는 대형마트는 어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일 서울 시내의 한 대형마트에서 시민들이 추석 선물세트를 고르고 있다. 정부가 ‘김영란법’으로 불리는 부정청탁 및 금품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의 농축수산 선물 상한액을 추석 명절 기간에 한해 일시 상향하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축수산업계를 돕고 침체된 경기를 살리기 위한 조치다. 해당 개정안은 임시 국무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천지일보 2020.9.10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일 서울 시내의 한 대형마트에서 시민들이 추석 선물세트를 고르고 있다. ⓒ천지일보 2020.9.10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추석 연휴 기간 백화점과 대형마트 휴무일이 각각 달라 방문 전 확인할 필요가 있다.

3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추석 당일 백화점은 모두 문을 닫는다.

롯데백화점은 추석 연휴 첫날인 30일과 추석 당일인 10월 1일 휴점한다. 분당점과 센텀시티점, 마산점은 10월 1~2일이 휴무다.

롯데아울렛은 추석 당일 모든 점포가 문을 닫는다.

신세계백화점도 추석 당일에 영업하지 않는다. 본점과 하남점을 제외한 나머지 10곳은 추석 전날인 30일에도 휴점하고 본점은 2일에 추가로 쉰다.

스타필드는 휴무일이 없지만, 추석 당일에는 평소보다 개점 시간을 두 시간 늦춰 정오부터 밤 10시까지 운영한다.

현대백화점은 매장별로 이틀씩 휴점한다. 무역센터점과 천호점, 목동점, 중동점, 킨텍스점, 판교점, 부산점, 대구점, 울산점, 충청점 등 10곳은 추석 전날과 당일, 압구정본점과 신촌점, 미아점, 디큐브시티, 울산동구점 등 5곳은 추석 당일과 다음날이 휴무일이다.

현대아울렛 7곳은 모두 추석 당일 영업을 하지 않는다.

대형마트는 추석 당일에만 일부 매장이 휴점한다.

이마트는 141개 점포 중 천호점과 명일점 등 46곳이 쉰다. 트레이더스는 19개 점포 중 킨텍스점, 하남점을 비롯한 9곳이 문을 닫는다.

홈플러스는 강동점과 킨텍스점 등 27곳만 휴점하고 그 외 113개 점포는 정상 영업한다.

롯데마트는 116개 점포 중 30곳이, 롯데슈퍼는 349개 점포 중 서울 지역 점포를 중심으로 108곳이 추석 당일 문을 닫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