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정보] 귀성 자제에도 고속도로 차량 북적… 오후 7시 이후 풀릴 듯
[고속도로 교통정보] 귀성 자제에도 고속도로 차량 북적… 오후 7시 이후 풀릴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궁내동 서울톨게이트에서 추석 명절 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정상 수납을 알리는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천지일보 2020.9.29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궁내동 서울톨게이트에서 추석 명절 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정상 수납을 알리는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천지일보 2020.9.29

서울-부산 5시간 20분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추석 연휴 첫날이자 수요일인 30일 정부의 이동 자제 권고에도 귀성객이 몰리며 전국 고속도로가 붐비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경부고속도로 회덕분기점 비룡분기점까지 9㎞ 구간이 정체 중이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방향으로 일직분기점고 금천 사이 4㎞도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목포방향에선 서평택에서 서해대교 7㎞ 구간이 차량 흐름이 답답하다.

평택·제천고속도로는 대소분기점에서 금왕꽃동네까지 8㎞가 차량이 가다 서다를 반복하고 있다.

중부내륙고속도로는 여주분기점에서 감곡까지 8㎞가 차량이 서행 중이다.

오후 3시 기준 서울∼주요 도시 예상 소요시간. (제공: 한국도로공사)
오후 3시 기준 서울∼주요 도시 예상 소요시간. (제공: 한국도로공사)

이에 따라 오후 3시 출발 기준 서울에서 부산까지 이동하는 데 5시간 20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된다.

서울에서 광주는 4시간, 울산은 5시간 40분, 대전은 2시간, 강릉은 2시간 50분의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전국에서 457만대의 차량이 이동할 것으로 내다봤다.

추석 전날이기 때문에 귀성방향 길이 가장 혼잡할 것으로 분석했다.

이 같은 정체는 오후 7시에서 8시는 돼야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