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포토] 추석에 ‘부모님만 뵙고가는 아들, 딸이 효자랑께요’
[천지포토] 추석에 ‘부모님만 뵙고가는 아들, 딸이 효자랑께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군이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가족, 친지 등을 찾는 귀성객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부터 고향의 안전을 지켜달라는 현수막을 걸고 주민홍보에 나섰다. (제공: 보성군) ⓒ천지일보 2020.9.29
보성군이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가족, 친지 등을 찾는 귀성객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부터 고향의 안전을 지켜달라는 현수막을 걸고 주민홍보에 나섰다. (제공: 보성군) ⓒ천지일보 2020.9.29

[천지일보 보성=전대웅 기자] 보성군이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가족, 친지 등을 찾는 귀성객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부터 고향의 안전을 지켜달라는 현수막을 걸고 주민홍보에 나섰다.

현수막은 향우들의 동참을 바라는 구수한 시골의 정을 담은 내용으로 고향에서는 부모님과 가족들의 안전을 위해 최대한 이동 자제와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고 있다. (제공: 보성군)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